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서울지부)
 
> 자료실 > 일반자료실
 
2014년 6월15일 NA 12단계에 대하여 1탄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407  

to.
 
NA는 12단계와 12전통 이라고 불리는 두 원칙이 든든한 양 기둥이 되어 모임을 지탱하고 있다. 12단계는 각 개인이 회복에 적용시켜야 될
덕목이고, 12전통은 모임의 성격을 규정하고 있다. 12단계에 대해서는 '각자의 적용'을 정석으로 하는데, 일단 스폰서 - 후원자, 선임자 ...-
정도가 되면, 스폰시- 수혜자,후임자...-에게는 적용방법에 대해 자상하게 알려줄 필요가 있다.
 
내가 이렇게 하니깐 너도 이렇게 하라는 일방적인 가르침이 아니기 때문에, 큰 틀 안에서 스스로 적용시킬 수 있게 도와줘야 한다.
단계별 진행을 요하지만, 각 단계는 또한 서로 면밀하게 연결되어 있기도 하다.
 
이번에 WSO에서 번역한 자료를 기준으로 적어본다.
 
1. 우리는 중독에 무력했으며, 우리의 삶을 스스로 수습할 수 없게 되었다는 것을 시인했다.
2  우리는 우리보다 위대하신 힘이, 우리를 건전한 본 정신으로 돌아오게 해 주실 수 있다는 것을 믿게 되었다.
3. 우리는 우리가 이해하게 된 대로의 신, 그 신의 돌보심에 우리의 의지와 생명을 맡기기로 결정했다.
4. 우리는 두려움 없이 자기 자신에 대한 도덕적 검토를 시작했다.
5. 우리는 우리가 잘못했던 점을 신과 자신, 그리고 다른 한 사람에게 정직하게 시인했다.
6. 우리는 신께서, 이러한 모든 성격상의 결점을 제거해 주시도록 준비했다.
7. 우리는 신께서 우리의 모든 약점을 없애 주시기를 겸손한 마음으로 간청했다.
8. 우리는 우리가 해를 끼친 모든 사람들의 명단을 작성했으며, 그들에게 기꺼이 보상할 마음을 갖게 되었다.
9. 우리는 누구에게도 해가 되지 않는 한, 할 수 있는데까지 어디서나 그들에게 직접 보상했다.
10. 우리는 계속해서 자신을 반성하여 잘못이 있을 때 마다 즉시 시인했다.
11. 우리는 기도와 명상을 통해서, 우리가 이해하개 된 대로의 신, 그 신과 의식적인 접촉을 증진하려고 노력했다.
      그리고 우리를 위한 그의 뜻을 알도록 해주시며, 그것을 이행할 수 있는 힘을 주시도록 간청했다.
12. 이러한 단계들로 생활해 본 결과, 우리는 영적으로 각성되었고, 다른 중독자들에게 이 메세지를 전하려고 노력했으며,
    우리 생활의 모든 면에서도 이러한 원칙을 실천하려고 노력했다.
 
.....................................................................................................................
 
 
미국 WSO의 번역위원장인 테드(Ted)와 계속적으로  메일을 교환하고 검토할 때 마다, 조금씩 수정이 되곤 하는데...이번엔 10단계 부분....
기존의 '즉시 시인했으며, 주위의 도움을 요청했다.'는 대목이.. ' 즉시 시인했다.'로 축소되었다. 도움 요청 부분이 원문엔 아예 없더라...
10. We continued to take personal inventory and when we were wrong promptly admitted it. 실제 상황에선 도움을 요청하는게 더 나을듯도 한데...
 
하여튼, WSO에선 다른나라 언어말고 '영어 원문'의 정확한 번역을 요구한다. 토씨하나 틀리지 않는걸 원칙으로 하니...애매한 대목에 대해서
는 서로가 멜을 몇 번씩이나 주고 받고...검토에 검토를 거듭하게 되더라. 양쪽의 통역자들이 고생이 많다. 미국측의 서 선생님과 한국측의
공주치료 감호소 박 보윤 선생님....이 두 분께는 항상 감사한 마음 뿐이다.
 
현재 NA문헌 번역사항은 'IP-1'부터 시작을 하고 있다. 제일 중요한 사항은 여기에 다 들어 있으므로, 번역의 정확성을 요하기 위해 서로가
문의하고, 검토 하다보니 시일이 걸리고 있다. 거의 완성단계이므로 이 부분만 잘 되면 신속한 작업이 이루어 질 수 있을 것이다.
 
 

 
** 일본의 IP 자료들...Imformation Public의 약자..일종의 NA 카달로그. 현재 IP-20까지 나왔음. 처음 오시는 분께, 청소년 중독자에게,
    NA조직에 대해...등등 세세하게 분류되어 있다. 이외 Basic Text, Just for today, white book등이 있는데...하나,하나씩 ...**^^*
 
...........................................................................................................................................................................
 
12단계를 나누고 이해하는 방법은 말했듯이 각자에 따라 다른데...내가 적용한 경우를 중심으로 한 번 풀어 보도록하겠다.
 
1-3단계 까지는 시인과 순종
4-7단계 까지는 자신의 검토
8-9단계 까지는 보상
10-12단계 까지는 유지관리....로 나누었다.
 
1단계는 내가 하는것이다. 무력하다는걸 인정하고, 혼자선 단약이 안 된다는걸 다른 누구도 아닌 내가 인정하고 시인해야 한다.
나 혼자서 안되니까 위대한 힘을 찾고 그 힘에 절대적으로 순종한다는게 3단계까지의 과정이다.
 
2단계 부터 위대한 힘(Higher power)이 나오고 여기부터 12단계까지는 온전히 그 힘에 맡기는 것이다. 일본의 경우 보통 1단계에 대한
인정이 6-10년 걸린다고 하더라...이 통계는 '중독진행' 중이면서 NA를 알고 있는경우를 기준으로 한 것이라 한다. 'NA에서는 시인하라구
그러던데, 내 생각에 나는 혼자 끊을 수 있어...' 뭐 이런식으로 6-10년 가는 경우가 될 것이다.
 
이게 쉽지 않다. 시인하고 인정하는것....
 
하여튼,  힘들게라도 스스로의 무기력을 시인하고 인정을 했다면, 이젠 위대한 힘(higher power)의 개념을 잡아야 한다. 난 기독교 신앙을 기준
으로 했으니 하나님과 예수님 그리고 나의 성령이 되겠다. 특히나 로마서 8장 26,28절 말씀에서 나의 성령에 대한 기준을 나름대로 잡을 수
있었다.
 
위대한 힘의 적용은 방대하면서도 세밀하게 행해져야 한다. NA의 참여는 나의 단약을 위해서지만, 단약은 목적이 아니라 시작이다.
약만 끊었다고 모든게 술술 풀리는게 아니므로... Clean day(단약상태)를 유지해야 하는 이때도 믿고 의지할 무언가가 필요하게 된다.
이것은 단약을 유지하면서 나머지 인생을 어떻게 보람되게 사느냐의 문제이기도 하므로 결코 소홀히 다루어져서는 안된다.
 
방대하다는 의미는.....
'우리가 이해 하게 된대로의 신( God of our understanding or God as we understood him )'을 어떻게 적용시키느냐에서 각자의 경우가
다르기 때문이다. 돈이나 권력이 위대하다고 느낀다면 그렇게 하면 된다. 가족 중의 누구한테 그런 힘을 느꼈다면 역시 적용 가능하고, NA가 그 힘이라면 역시 그렇게 믿고 따르면 된다. 일본이야 각 가정에 신이 두 서넛씩은 되므로 이것을 이해 하는데에는 크게 힘들어 하지 않는거
같은데....신에 대한 우리의 생각은 좀 보수적이며 폐쇄적이긴 하다. 하여튼 각자가 알아서 할 부분이다.
 
세밀해야 한다는건....
아무리 사소한 일이라도 이 힘에 의지하고, 의논하고, 감사해야 한다는 의미에서 적어봤다. 굳이 고난 있을때만 그 힘을 찾는게 아니라, 수시로
점검하고 검토할 때에도 그 힘의 적용이 필요하다는 말이다. '상황'이란건 어느정도까지 내가 피하고 상대 안하면 될 거 같은데... 그게 또
그렇게 간단하지가 않다. 많은 재발자들이 '상황'에 얽매어 결말을 뻔히 알면서도 자포자기 하게 되는 것을 많이 보고, 듣고 그랬다.
 
2단계 부터는 온전히 내 힘으로 무엇을 해보는게 아니라, 보이지 않는 그 힘과 함께 짐을 나누어 지는것이므로 이 부분에 대한 명확한 원칙이
필요하다. '누가 내 짐을 져주는데...?' ' 그 힘이 나한테 뭔 소용이 있는데...?' 보이지 않으니 믿기 힘든 것이다. 그래서 개념정리를 '명확히'
하라는 것이고...
 
내 경험을 말한다면 어려울때의 '하소연' 보다는, 작은 유리함이라도 느꼈을때 얼른 '감사'하는게 그 힘에 더욱 다가설 수 있는 계기가 되었던
거 같다. 감사를 자주하다 보면 그 덕목이 여러모로 자신에게 유리하다는걸 느끼게 될 것이다.
 
'맡기기로 결정했다'는 말에도 유의 하시길...한 쪽 발목만 살짝 담그는 것이 아니라 두 발을 포함해 내 몸 전체를 몽땅 집어넣는 것이다.
이것은 나의 각오이기도 하고, 그 힘과의 신뢰문제 이기도 하므로 역시 잘 숙고하시기 바라겠다.
 
여기까지가 내가 정리한 1-3단계 까지의 과정이다.
 
 
 글이 너무 길면 지루해지므로 나머지는 2탄에 올리도록 하겠다. **^^*
 
 
 
 
이상입니다.
내내..